최종편집 : 2019.12.12 목 13:10
   
> 뉴스 > 충북도정 브리핑
     
대추, 수확 후 관리당부
진천매일 tm8000@jcmaeil.com

충청북도농업기술원(원장 송용섭)은 내년 고품질 대추 생산을 위한 수확 후 과원 관리를 당부했다.

일반적으로 과원에서 밑거름은 휴면기인 11~12월 혹은 2~3월에 주지만, 토양의 종류, 기상 조건, 나무 수세 등을 고려하는 것이 중요하다.

진흙땅은 모래땅에 비해 비료성분이 토양으로 침투하는 속도가 늦고, 나무에 흡수되기까지 어느 정도 기간이 소요되기 때문에 11~12월에 시용한다.

하지만 모래땅에서는 빗물 등에 의해 비료분이 씻겨나가기 쉬워 너무 이르게 시용하면 대부분의 비료분이 유실되는 단점이 있으며 토양으로의 비료분 침투가 빠르므로 2~3월에 준다.

겨울철 강수량이 적은 우리나라와 같은 지대에서는 비료분의 유실이 적은 반면, 흡수도 늦어지기 때문에 12월 이전에 시용하는 편이 좋다.

따라서 수확이 끝난 후 땅이 완전히 얼기 전 깊이갈이와 함께 각 과원의 토양 특성에 맞는 적정량의 비료와 퇴비, 석회 등을 살포함으로써 내년 생산될 대추 과실의 수량 증대 및 고품질을 기대할 수 있다.

그러나 수세가 강하거나 잎색이 짙은 과원에 밑거름을 시비하거나 질소질 비료를 너무 많이 주게 되면 새가지가 다시 자라 오히려 양분 축적을 저해하게 되며 동해 발생의 우려가 있으므로 주의해야 한다.
2019년 11월 13일 (수) 10:40:22
진천매일의 다른기사 보기  
ⓒ 진천매일신문(http://www.jcmaeil.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알림]이필용 전 음성군수=12일 오
음식업지부, 건축사회 쌀과 성금 기탁
선관위, 내년 국회의원선거 지원단 모
백곡에 ‘이야기가 있는 숲속 작은 도
고졸 검정고시반(성인) 수강생 모집
길거리 대피소 ‘안심부스’ 설치
건협, ‘기생충이 빛나는 밤에’
백곡 숲속 작은 도서관 개관
이필용 전 음성군수, 국회의원 출마선
진천농협 행복노래봉사단, 일손봉사 대
충청북도 진천군 진천읍 벽암리 569 | 전화:010-5431-7542 | 팩스:(043)534-8003
등록번호:충북아00016 | 등록일자:2008년 01월 23일 | 발행ㆍ편집인ㆍ청소년보호책임자:신성규
Copyright 2008 진천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jcmae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