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12.12 목 13:10
   
> 뉴스 > 진천군정 브리핑
     
자동차번호판 가리면 과태료 낸다
진천매일 tm8000@jcmaeil.com
자동차 번호판을 일부러 가리거나 알아보기 곤란한 상태로 운행하면 과태료가 부과된다.

자동차관리법 제10조(자동차등록번호판) 제5항에 따르면 1차 적발 시 과태료 50만원이 부과되고, 1년 이내에 2차 적발 시 150만원, 3차 이상 적발되면 250만원의 과태료를 내야한다.

유럽식 번호판(스티커 부착), 번호판 가드를 부착해 번호판의 여백을 가리는 행위, 자전거 캐리어 등으로 번호판을 가리거나 번호판 오염 및 훼손하는 행위 등이 처분 대상이다.

자동차번호판은 단순히 숫자뿐만 아니라 바탕 여백까지 포함하기 때문에 무심코 붙인 번호판 스티커도 주의해야 한다.

한편 최근 국민신문고를 통해 진천 지역 자동차 번호판 신고 건수는 2018년 16건, 2019년 10월 현재 37건에 이른다.
2019년 10월 31일 (목) 14:09:18
진천매일의 다른기사 보기  
ⓒ 진천매일신문(http://www.jcmaeil.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알림]이필용 전 음성군수=12일 오
음식업지부, 건축사회 쌀과 성금 기탁
선관위, 내년 국회의원선거 지원단 모
백곡에 ‘이야기가 있는 숲속 작은 도
고졸 검정고시반(성인) 수강생 모집
길거리 대피소 ‘안심부스’ 설치
건협, ‘기생충이 빛나는 밤에’
백곡 숲속 작은 도서관 개관
이필용 전 음성군수, 국회의원 출마선
진천농협 행복노래봉사단, 일손봉사 대
충청북도 진천군 진천읍 벽암리 569 | 전화:010-5431-7542 | 팩스:(043)534-8003
등록번호:충북아00016 | 등록일자:2008년 01월 23일 | 발행ㆍ편집인ㆍ청소년보호책임자:신성규
Copyright 2008 진천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jcmae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