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10.22 화 12:32
   
> 뉴스 > 종합
     
문화축제 전면취소, 돼지열병 이유
진천매일 tm8000@jcmaeil.com
진천 지역에서 발병하지도 않은 아프리카 돼지열병 때문에 축제가 전면 최소되는 사태를 맞았다.

29일 생거진천문화축제추진위는 오전에 긴급 회의를 열어 10월 3일부터 6일까지 백곡천 둔치 일원에서 개최하려던 제40회 생거진천문화축제를 전격 취소한다고 밝혔다.

이를 두고 한켠에선 “아직 진천에서 발병도 하지 않은 돼지열병을 두고 축제를 취소하는 시기상조”라며 “모처럼 죽은 지역경제를 활성화할 축제가 취소돼 안타깝다”고 입을 모았다.

한편 아프리카 돼지열병의 위험에서 벗어나 안정기가 찾아오면 군민위안 행사를 추진할 계획이다.
2019년 09월 29일 (일) 13:05:34
진천매일의 다른기사 보기  
ⓒ 진천매일신문(http://www.jcmaeil.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대한한돈협회, 돼지고기 400Kg 기
제4기 남북교류협력위원회 출범
저소득 16가구 난방용 땔감 지원
2019 오송화장품뷰티산업엑스포 개막
충북 영양교사동아리, 전국 최고
충청북도 진천군 진천읍 벽암리 569 | 전화:010-5431-7542 | 팩스:(043)534-8003
등록번호:충북아00016 | 등록일자:2008년 01월 23일 | 발행ㆍ편집인ㆍ청소년보호책임자:신성규
Copyright 2008 진천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jcmaeil.com